login join  
우리 시대의 역설
 너냐  hit :  191  
Subject          
   우리시대의 역설
 


건물은 높아졌지만 인격은 더 낮아졌다.
고속도로는 넓어졌지만 시야는 더 좁아졌다.
소비는 많아졌지만 더 가난해지고
더 많은 물건을 사지만 기쁨은 줄어들었다.


집은 커졌지만 가족은 더 적어졌다.
더 편리해졌지만 시간은 더 없다.
학력은 높아졌지만 상식은 부족하고
지식은 많아졌지만 판단력은 모자라다.


전문가들은 늘어났지만 문제는 더 많아졌고
약은 많아졌지만 건강은 더 나빠졌다.


너무 분별없이 소비하고
너무 적게 웃고
너무 빨리 운전하고
너무 성급히 화를 낸다.


너무 많이 마시고 너무 많이 피우며
너무 늦게까지 깨어 있고 너무 지쳐서 일어나며
너무 적게 책을 읽고, 텔레비젼은 너무 많이 본다.
그리고 너무 드물게 기도한다


가진 것은 몇 배가 되었지만 가치는 더 줄어들었다.
말은 너무 많이 하고
사랑은 적게 주며
거짓말은 너무 자주 한다.


생활비를 버는 법은 배웠지만
어떻게 살 것인가는 잊어버렸고
인생을 사는 시간은 늘어났지만
시간 속에 삶의 의미를 넣는 법은 상실했다.


달에 갔다 왔지만
길을 건너가 이웃을 만나기는 더 힘들어졌다.
외계를 정복했는지 모르지만 우리 안의 세계는 잃어버렸다.
공기 정화기는 갖고 있지만 영혼은 더 오염되었고
원자는 쪼갤 수 있지만 편견을 부수지는 못한다.


자유는 더 늘었지만 열정을 더 줄어들었다.
키는 커졌지만 인품은 왜소해지고
이익은 더 많이 추구하지만 관계는 더 나빠졌다.
세계평화를 더 많이 얘기하지만 전쟁은 더 많아지고
여가 시간은 늘어났어도 마음의 평화는 줄어들었다.


더 빨라진 고속철도
더 편리한 일회용 기저귀
더 많은 광고 전단
그리고 더 줄어든 양심
쾌락을 느끼게 하는 더 많은 약들
그리고 더 느끼기 어려워진 행복


-제프 딕슨-




1999년 4월 20일 미국 콜로라도주 리틀턴시에 위치한 콜럼바인 (Colombine) 고등학교에서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한다. 평소 \' 트렌치코트 마피아\' 라 자칭했던 두명의 학생이 900여발의 총알을 난사한 이 사건은 학생 등 13명의 무고한 생명을 한순간에 앗아간다.

끔찍한 이소식은 전파를 타고 전 세계로 퍼져 나갔고 당시 이 사건을 접한 호주 콴타스 항공의 최고 경영자 제프 딕슨은 우리 모두를 자성케 하는시(詩) 한편을 써 인터넷에 올린다.

바로 \' 우리시대의 역설\' 이다. 이 시는 삽시간에 관심을 끌었고 지금까지도 많은 사람들이 한줄씩 덧보태 이어지는 기현상을 낳기도 한다.


prev   미용실!제품 너냐
next   [땀흘리기..는아니지만!] 운동 전에 절대 먹어서는 안되는 음식들 너냐

list


Copyright 1999-2023 Zeroboard